17.7 C
Seoul
19년 9월 22일

 NEWS

음악의 힘으로 돌아오는 계절, 마시모 자네티&엘사 드레이지

무대 조명은 소프라노를 비추고 있었다. 오선지 위에 가지런히 잠들어있던 음표들이 노래를 타고 객석에 흩뿌려졌다. 투명한 목소리에 작곡가의 생애가 비칠 때면, 한 철의 감흥이 가슴...

소프라노 엘사 드레이지가 한국에 온다, 경기 필하모닉 마스터 시리즈 X

세계적인 소프라노의 젊고 아름다운 목소리를 들을 수 있다. 오는 19일(금) 오후 8시 고양아람누리 아람음악당, 20일(토) 오후 5시 경기도문화의전당 대극장에서 <마시모 자네티 & 엘사 드레이지>가 열린다....

한 여름밤의 비장한 꿈, 서울시향 ‘모차르트와 브루크너’

한낮의 열기가 지나간 자리에 음악이 무겁게 내려앉는다. 오는 7월 4일 롯데콘서트홀, 7월 5일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2019 서울시향 정기음악회 - 모차르트와 브루크너>가 열린다. 이날 서울시향은 ‘모차르트,...

부흐빈더의 야금술, 플레트네프의 연금술

어느덧 2019년의 절반이 지났다. 오늘따라 “시간은 금이다”라는 격언을 실감한다. 그렇지만 올해 상반기 클래식 공연계를 되돌아보면, 모든 순간이 빛나기만 한 것은 아니었다. 특히 관객들 사이에서...

새로운 계절을 기다리며, 서울시향 6월 정기음악회

봄의 끝에서 또 다른 봄을 갈망한다. 오는 6월 29일 오후 5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2019 서울시향 정기음악회 - 슈만 교향곡 1번>이 열린다. 이번 공연은 공연명인 슈만...

 REPORT

 COLUMN

 TIP

 GEAR

VIEW MORE  >> >

 GEAR

룬드그렌, ‘Heaven 77’ 험버커 픽업

룬드그렌이 ‘헤븐 77’ 험버커 픽업을 개발했다. 1977년은 섹스 피스톨스와 반 헤일런이 데뷔 앨범을 녹음한 해다. 헤븐 77 험버커 픽업은 당신을 1970년대 말에서 1980년대 초에...

왈러스 오디오, ‘레드’ 디스토션 페달

왈러스 오디오가 만든 레드는 무겁고도 거친 디스토션 페달이다. 전통 메탈과 1990년대 슈게이즈 밴드에서 영감을 받아 하이 게인 디스토션을 개발했다. 자료|Walrus Audio 이 페달은 도발적이고 거친 음을...

마그나톤, ‘파노라믹 스테레오’ 기타 앰프

트레디셔널 컬렉션은 1960년대 미국식 전통 방식인 두 개의 진공관 구성으로 정확하고 믿을 만한 음색을 낼 수 있다. 트레디셔널 컬렉션은 진공관 구동 리버브, 트레몰로, 음높이...

VIEW MORE  >> >

  MORE